杭芭府

"일대일로" 관광열 3년내 3배 증가

인민넷 조문판: 3년래 “일대일로” 창의로 주렁진 성과를 거두었다. 개방성, 종합성 산업으로서 관광업은 더욱더 상호련결과 정보공유에서 앞서가는 독특한 우세를 발휘하여 실크로드관광에 대해 대대적으로 선전하고있다. 현재 “일대일로” 연선국가가운데 56개 나라와 지역이 중국공민 출국관광목적지로 되였으며 이는 중국공민 출국관광목적지 총수의 37%를 차지한다. 초보적인 계산에 따르면 중국과 “일대일로”연도국가의 쌍방향 관광교류규모는 이미 연 2500만명을 초과했다.

"실크로드 황금다리" 유람객 눈길 끌어

근일, “실크로드 황금다리” 경관작품이 북경올림픽공원에 모습을 드러냈다. “실크로드 황금다리” 작품의 주체구조는 수나라 건축 조주교를 모방했고 길이 28메터, 높이 6메터, 높이 4메터로 2만개 “장성벽돌” 형태의 인조수지수정으로 만들어졌으며 벽돌 내부에 비단으로 제조된 수공화는 륙상과 해상 “바단의 길” 연선 몇십개 국가, 백여개 도시의 “국화”와 “시화”로 “소통의 다리”라는 의미를 가지고있다.

황토고원에 펼쳐진 유채꽃, "상아두루마리"장관 보여줘

4월 25일, 2017년 중국 경양 제1회 유채꽃축제가 현지에서 열렸다. 끊임없이 펼쳐진 유채꽃밭은 인공적인 힘을 빌어 한폭한폭의 "상아", "산수" 등 주제의 두루마리를 그려냈다(중신사).

"하늘의 눈" 공중에서 굽어본 락양

인민넷 조문판: 락양 려경문이다(4월 17일 촬영). 려경문은 락양 력사문화고성거리에 위치해있고 성문루, 옹성, 건루, 성벽 등 부분으로 구성되였다. “13왕조옛도읍” 락양은 하남성 서부, 황하 중류에 위치해있는데 락하의 남쪽(阳)에 위치해있어 락양이라고 불리고 풍부한 력사를 가지고있는 문화명성이다. 공중에서 굽어본 락양은 그야말로 웅장하고 아름답다.

노을빛에 물든 강서 선녀호

인민넷 조문판: 4월 18일, 공중촬영한 강서 신여 선녀호 하하진 강구촌은 노을빛으로 물들어있고 수면우에 있는 어선은 마치 구름속을 노니는것 같았다. 선녀호에 흘러드는 원하의 발원지는 강서 분이현 경계강으로 두 강은 이곳에 흘러들어 다시 강구촌에 모여드는데 현지 촌민들은 이곳을 “삼강구”라고 부른다. 하하진 강구촌은 선녀호에 위치해있는데 강남수향이라는 미명을 가지고있다.

길림 막막격 철새들의 회귀 고봉 맞이

4월 12일, 철새들이 막막격(莫莫格)국가급자연보호구 상공에서 날아예고있다. 최근, 길림성 막막격국가급자연보호구는 철새회귀고봉을 맞이했다. 감측한데 따르면 현재 보호구에 도착한 철새들은 흰 두루미, 기러기, 백조 등 10여종에 달하는데 수량이 20만마리에 달한다고 한다(신화사 기자 림홍 촬영).

하늘에서 내려다본 제남 대명호

항공촬영한 제남 대명호이다(4월 11일 촬영). 대명호와 표돌천, 천불산은 천성(泉城) 제남의 3대 명승으로 불리운다. 대명호는 천수에서 합류되여 호수를 이루었고 호수의 면적은 46헥타르이다. "호수를 대중에게 돌려주기" 위해 2017년 양력설부터 대명호풍경구는 무료로 개방하고있다. 현재, 푸른 물결이 일렁이고 풍광이 아름다운 대명호는 이미 천성 제남의 가장 아름다운 도시명함으로 되였으며 시민과 관광객이 휴식하고 놀수 있는 훌륭한 장소가 되였다(신화사 기자 곽서뢰 촬영).

장가계 황룡동, 봄날에 붉은 단풍잎 나타나

인민넷 조문판: 3월 31일, 호남 장가계 황룡동풍경구 생태광장에 재배된 역계절 단풍나무는 많은 유람객들이 이곳에서 봄날의 붉은 단풍잎을 관상할수 있게 했다.

청명휴가기간 북경 공원 꽃풍경구 면적 천헥타르에 달해

북경시공원관리중심에서 료해한데 따르면 올해 청명휴가기간 북경시 소속 11개 공원 및 중국원림박물관은 25가지 휴일 유람활동을 개최한다고 한다. 그중, 여러 공원에는 총면적이 1000헥타르에 달하는 주제풍경구를 열어 시민과 유람객들의 꽃구경 열조를 일으킬것이라고 한다.

청명절 좋은 유람지, 9번째 국가급 풍경명승구 명단 공개

풍경명승은 중화민족의 진귀하고 비재생의 자연문화유산이다. 국무원은 각 측에서 조직령도와 배합을 가강하고 과학적계획에 근거해 풍경명승구 가지속발전의 촉진을 요구했다.

벚꽃, 유람객 매료시켜

인민넷 조문판: 3월 28일, 유람객들이 북경 옥연담공원 벚꽃옆에서 사진을 찍고있다. 근일, 북경 옥연담공원내 2400여그루의 벚꽃들이 륙속 관상기에 진입했고 한달간 지속될것으로 보인다. 기온이 점차 올라오면서 수천구루의 벚꽃들이 최고관상기에 진입해 많은 유람객들을 매료시켰다.

얼음의 도시 할빈, 얼음조각 유람객들 눈길 끌어

인민넷 조문판: 2월 7일, 유람객들이 할빈 태양도빙설박람회 풍경구에서 관람하고있다. 얼음의 도시 할빈의 다양한 눈조각과 얼음조각작품은 매년마다 많은 유람객들의 눈길을 끌고있다. 할빈시 태양도빙설박람회의 풍경구와 중앙대거리에는 유람객들로 붐볐는데 그들은 눈조각과 얼음조각 경관을 마음껏 구경하고있었다.

사계절이 아름다운 중국—가을

인미넷 조문판: 양떼들이 내몽골 훌룬부이르 천바라크기 경내의 초원에서 먹이를 찾고있다(2016년 9월 20일 촬영).

中 최북단의 산봉우리, 가을의 ‘아얼산’ 매력에 취하다

[인민망 한국어판 11월 1일] 아얼산(阿爾山)은 네이멍구(內蒙古) 다싱안링(大興安嶺) 남쪽 기슭에 위치하고 있으며, 이곳의 동쪽으로는 자란툰(紮蘭屯)이 인접해 있고, 북쪽으로는 후룬베이얼(呼倫貝爾)초원이 이어져 있으며, 서쪽은 몽골과 접해 있다. 화산 용암 지형으로 독특한 자연환경을 갖추고 있으며, 무성한 원시림까지 끊임없이 이어지고 사계절이 뚜렷해 다양한 풍경을 선사한다.

저장 닝하이: 중국 ‘관광의 날’의 발상지

[인민망 한국어판 11월 1일] 닝하이(寧海)현은 중국 저장(浙江)성 동부 연해 지역 샹산(象山)항과 싼먼(三門)항 사이, 톈타이(天臺)산, 쓰밍(四明)산 산맥이 교차하는 곳에 자리해 있다.

허난 라오쥔산, 첫눈이 빚은 고즈넉한 설경

[인민망 한국어판 10월 31일] 10월 28일 새벽, 도교의 성지인 허난(河南)성 롼촨(栾川) 라오쥔산(老君山)에 상서로운 눈이 내려 고즈넉한 풍경을 자아냈다.

눈 내린 우루무치 남부, 벌써 스키장 개장

[인민망 한국어판 10월 31일] 10월 29일 신장(新疆) 우루무치(烏魯木齊)시 남부의 모 스키장이 작년보다 보름 정도 이른 시기에 개장했다. 많은 스키 및 스노우보드 애호가들은 스키장을 찾았고 멋지고 화려한 기술을 선보였다. 근처 스키장들 역시 앞다투어 움직이기 시작했고 인공눈을 뿌리는 등 개장을 앞두고 있는 모습이다. (번역: 은진호)

후커우폭포 연일 내린 비, 자욱한 모습이 환상적

[인민망 한국어판 10월 31일] 최근 산시(陜西)성 이촨(宜川)현에 연일 비가 쏟아지면서 후커우(壺口)폭포의 모습은 더욱 웅장해졌다.

9월 타이완 찾는 중국 내륙 관광객 40% 감소

[인민망 한국어판 10월 28일] 타이완 관광기관은 9월 통계를 통해 타이완을 찾은 중국 내륙 관광객이 전년 동기 대비 37.79% 감소했고 올해 중국 내륙 관광객은 작년보다 90만 명 이상 감소할 것이라고 밝혔다. (번역: 은진호)

매혹적인 쓰촨 황룽 관광지 ‘지상 낙원’

[인민망 한국어판 12월 3일] 쓰촨(四川) 서부지역에는 황룽(黃龍)이라는 계곡이 있다. 이 곳에 있는 사찰 황룽쓰(黃龍寺)의 이름을 따서 붙여진 것이다. 황룽은 형형색색의 석회암 연못들이 장관을 이루어 세계적으로도 유명한 명소 중 하나로 손꼽힌다. 해발 3000미터 이상에 위치한 5km 안팎의 이 계곡에는 석회질이 침전되어 다랭이논처럼 생긴 연못과 폭포가 수없이 분포되어 있다.
 [ 1 ]  [ 2 ] 
魄鼻家蜡:窍捞目快矫包堡惯傈困盔雀
包堡辑厚胶傈拳:0898-68723592 捞皋老: haikoutour@yahoo.cn 包堡脚绊傈拳:0898-66250780